로그인 회원가입

스몰 페어 플레이하는 법

온라인홀덤365 LV 10 04-08

리밋-게임 경우에는 2, 3, 4, 5 같은 스몰 페어는 거의 플레이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왜냐하면 스몰 페어를 계속적으로 플레이하는 플레이어는 리밋 게임에서는 승률이 높지 않으며 이기는 플레이어가 되기 힘들기 때문이다.

많은 노-리밋 플레이어들 중에는 스몰 페어로 A-K 같은 프리미엄 핸드를 이기는 것에 대하여 희열을 느끼려는 경우가 있는데 결국에는 확률적으로 이길 수 없는 플레이가 된다.

자신의 플레이가 나쁜 방향으로 굳어지므로 반드시 교정해야 한다.

나의 경험에 의거한 이야기이고 프로들의 실전에서 일어나는 통계적인 수치다.

다른 톱 프로들도 나와 마찬가지로 스몰 페어를 자주 플레이하지는 않는다.

스터드 게임에서도 포켓 페어가 아닌 스몰 스피릿 페어(Small sprit pair)는 플에이하지 않는다.

이길 수 있는 확률이 그만큼 적기 때문이다.

그 대신 노-리밋 게임에서는 스몰 페어의 가치가 자동적으로 상승하므로 부담이 되지 않는 정도에서는 플롭을 보는 것이 좋다.

토너먼트에서도 스몰 페어로 필요 이상으로 레이즈해서 자신을 위험에 빠트리는 행위는 금물이다.

노-리밋 게임에서는 스몰 페어로 큰 패를 상대로 한방에 게임의 전세를 역전시킬 수 있기 때문에, 리밋 게임에서는 라운드별 베팅의 액수와 베팅할 수 있는 회차가(캘리포니아는 4회, 라스베이거스는 5회) 정해져 있어 스몰 페어를 계속해서 플레이하는 플레이어는 게임에서 승리할 수 없다.

리밋 게임에서는 큰판을 한방에 이길 수 없고 노-리밋은 올인할 수 있는 한방이 있기 때문에 페어의 가치가 자동적으로 상승하는 것이다.

그래도 스몰 페어를 플레이할 때에는 가능한 한 팟의 사이즈를 줄이고 부담이 되지 않는 판에만 출전하는 것이 좋다.

스몰 페어를 플레이하는 법(How To Play Smail Pair) 또한 포지션이나 게임의 분위기에 따라 좌우된다.

국내의 플레이어들 중에는 스몰 페어만 들어와도 벌써 전운이 감돌며 올인할 준비를 하는 것을 많이 보게 된다.

이런 것은 오버플레이를 하고 있는 것으로, 되도록 삼가는 것이 좋다.

가끔씩 스몰 페어로 앞 게임에 참가한 플레이어가 없다면 먼저 올인을 할 수는 있어도 남의 베팅에 콜을 받으며 올인을 하는 것은 금물이다.

가급적이면 스몰 페어도 모든 핸드를 플레이하지 않는 것이 좋으나 노-리밋에서는 많은 스몰 페어로 다르게 플레이해야 하며 스몰 페어의 가치가 리밋 게임에 비해 크게 올라간다는 점은 리밋 게임과는 다르다.

스몰 페어를 자주 플레이해서는 안 된다.

누군가 레이즈를 하고 자신이 콜을 받았을 때 높은 자가 두 장 이상 플롭에 떨어지면 상대가 무엇을 가지고 있는지와 상관없이 상대의 베팅에 더 이상 게임을 진행하기가 어렵다.

오버 페어를 만났을 때 자신이 이길 확률은 7 대 1 이상으로 매우 낮다.

피차간에 어떤 무늬를 가지고 있는가에 따라 확률은 조금씩 변하지만 낮은 자로 플러시 드로우가 되도 낮은 자로 플러시 드로우하는 것 자체가 실전에서 또한 쉽지 않다.

스몰 페어는 자신이 셋이 플롭되거나 스트레이트가 플롭되기 전에는 이기기 힘들다.

위와 같은 이유로 스몰 페어는 대박을 줄 수도 있지만 자신을 잔잔하게 숏 스택의 위험에 빠뜨리는 요소가 되는 경우가 더 많다고 보아야 한다.

스몰 페어로 플레이를 많이 하게 되면 자신의 칩이 조금씩 줄어드는 것을 금방 알게 될 것이다.

블라인드에 가까이 있을 때는(early position) 가볍게 콜만 하고 있다가 레이즈가 들어오면 내려놓는 것을 원칙으로 하되, 만약 여러 사람이 팟에 참여할 경우에는 그 베팅의 액수가 부담되지 않을 정도에 한해서만 콜을 할 수도 있다.

여러 플레이어가 게임에 참여했을 때 스몰 페어의 값어치가 낮아지는 까닭은 높은 페어와 같이 셋으로 플롭이 되었을 경우 한방에 자신의 칩이 상대에게 넘어가기 때문이다.

그래서 스몰 페어로 레이즈를 자주 하거나 부담되는 베팅에 무리하게 좇아만 다니는 것은 가장 나쁜 플레이에 속한다.

보통 아마추어의 경우 콜로만 세월을 허비하는 경우가 많이 있는데, “포커스 콜링 스테이션으로는 이길 수 없는 게임(calling Station Can Not Win In Poker)”임을 명심해야 한다.

자신의 칩을 공격에 쓸 것인지 콜에 쓸 건인지를 자신이 결정해야 하는데 여러분은 정답을 알고 계시리라 믿는다.

스몰 페어가 셋으로 플롭되는 확률은 7분의 1이기 때문에 셋이 플롭이 되었을 때 반드시 큰 팟을 이겨야만 하는 부담도 함께 갖고 있는 것이다.

반대로 스몰 페어를 빅 페어인 것 같은 냄새를 풍기면서 플레이하는 방법도 있다.

상대가 그런 플레이를 하고 있는 것을 판단하기는 쉽지는 않다.

이런 플레이를 자주 하는 플레이어는 결국 모든 사람의 타깃이 되어 탈락하는 경우가 많다.

콜도 없는데 자신의 핸드를 자랑스럽게 남에게 보이는 행위 또한 해서는 안 된다.

아마추어의 경우 자신의 플레이를 과시할 목적으로 자신의 패를 보여주는 경우를 흔히 볼 수 있는데, 이는 자신에게 불리한 상황으로 되돌아오게 되며 좋은 매너는 아니다.

보여주지 않아야 당신의 핸드를 궁금해하는 플레이어에게 다음번에 콜을 받을 수 있다.

자꾸 보여준다면 공짜로 볼 수 있는데 무리해서 콜을 할 필요가 없는 것이다.

 

>> 빅 페어 플레이하는 방법

태그 : 스몰 페어 플레이하는 법
댓글